미 국방부 “종전선언 논의에 열려있어…대북 외교·대화도 전념”

빅딜사랑해 2021.09.23 0 62


a6685fc20a671c8ed3e49e0fa12603da_1632388833_2815.jpg



미국 국방부가 한국전쟁 종전선언에 대한 논의에 열려 있다는 입장을 공개적으로 밝혔습니다.

존 커비 미 국방부 대변인은 22일(현지시간) 브리핑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전날 유엔총회 연설에서 제안한 종전선언 추진에 대한 입장을 묻자 “미국은 대북 대화와 외교를 통해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를 달성하기 위해 계속 노력하고 있다”고 답했습니다.

커비 대변인은 “다양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계속해서 북한과의 관여를 모색하고 있고, 종전선언 가능성에 대한 논의에 열려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우리의 목표는 항상 그랬듯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라고 덧붙였습니다.

그는 “종전선언에 대한 논의에 열려 있지만, 비핵화를 달성하기 위해 북한과의 외교와 대화에도 전념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전날 뉴욕 유엔총회 연설에서 종전선언이 한반도 화해와 협력의 새 질서를 만드는 중요 출발점이라면서 “남북미 3자 또는 남북미중 4자가 모여 한반도에서의 전쟁이 종료됐음을 함께 선언하길 제안한다”고 밝혔습니다.
 

댓글 0개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